밤하늘의 별과 대화하며 잠이 드는 곳
그 품격에서도 깊이가 느껴집니다